와이프가 간통 중입니다.

    상대는 저도 알고 있는 사람으로,

    와이프가 다니던 전 직장의 3살 어린 남자입니다.

    근래 일을 핑계로 왕래가 잦더니만 정분이 났나보네요.

    교육을 잘 시켜뒀다고 생각했는데 착각이었군요.

    착잡하기 그지없지만 한동안 놔두려합니다, 어디까지 간 채로 머리끄덩이 붙들려 끌려와 똥오줌을 지리며 용서를 빌런지…

    와이프가 간통 중입니다.

    상대는 저도 알고 있는 사람으로,

    와이프가 다니던 전 직장의 3살 어린 남자입니다.

    근래 일을 핑계로 왕래가 잦더니만 정분이 났나보네요.

    교육을 잘 시켜뒀다고 생각했는데 착각이었군요.

    착잡하기 그지없지만 한동안 놔두려합니다, 어디까지 간 채로 머리끄덩이 붙들려 끌려와 똥오줌을 지리며 용서를 빌런지…